컨텐츠 바로가기

자랑스러운 공무원들의 전당

2016

중소기업 궁금증 1357로 집합!

중소기업 궁금증 1357로 집합! 중소기업청 이영숙

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정부의 지원사업은 1,300여개. 지원사업이 많은 만큼 중소기업도 많은 도움을 받아야 할텐데, 지원사업이 너무 많고 지원 분야가 잘게 나누어져있다 보니 알지 못해서 못받는 지원이 태반이다. 지원사업을 한 곳에서 관할한다면 문의라도 해보련만 중앙정부와 지자체 등에 관련된 지원사업이 다 쪼개져 있으니, 이마저도 여의치 않은 상황. 중소기업청 동반성장지원과에 일하는 이영숙 서기관은 이처럼 좋은 지원제도가 있어도 몰라서 활용을 못하고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을 위해 한 가지 묘책을 생각해냈다.

지원하는 주체는 다를지언정 문의만큼은 한 자리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각 지원사업 관련 부처의 콜센터를 하나로 통합하는 것이다. 그렇게 생겨난 것이 바로 1357 중소기업콜센터. 어떤 지원정책이든 1357에 전화하면 한 번에 정책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연동하고 중소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고용, 금융, 무역, 인증, 특허 등 7개 부처의 8개 콜센터를 연계하여 지원상담 뿐만 아니라 통합상담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힘겹게 만들어낸 서비스는 시작부터 큰 호평을 받을 수 있었고, 2015년 11월 기준 1357 이용 중소기업인은 48만 명에 육박했다. 응대율과 해결율 역시 모두 90%에 이르는 성과를 보이며 내실 있는 명품 서비스로써 자리 잡았다.

인터뷰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