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의 조회 테이블로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첨부파일,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공개채용1과) 수험생 안전 최우선으로 국가직 7급 공채 실시
담당자 작성일 2020-09-23 조회수 275
담당자
작성일2020-09-23
조회수275
첨부파일 200924 (공개채용1과) 수험생 안전 최우선으로 국가직 7급 공채 실시.hwp 다운로드(다운로드 50 회)    바로보기

□ 2020년도 국가공무원 7급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이 강화된 방역대책 하에 전국 80개 시험장에서 9월 26일(토) 일제히 치러진다.

 

 ○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한 차례 연기*된 바 있는 국가공무원 7급 필기시험을 수험생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이날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 당초 8.22.(토) → 9.26.(토)로 일정 조정 

 

 ○ 올해 국가직 7급 공채는 755명 선발예정에 총 3만4천703명이 출원해 경쟁률* 46:1을 기록하고 있다.

 

    * '19년도 : 35,238명 출원, 760명 선발예정(46.4:1)

 

□ 이번 시험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시행되는 만큼 방역당국과 협의 하에 다음과 같은 강화된 방역대책으로 치러진다.

 

 ○ 우선 응시자간 안전거리 확보를 위해 시험실 당 수용인원을 예년의 25~30명에서 20명 이하로 축소하고 이를 위해 전년대비 19개 시험장(383개실)을 추가 확보*했다.

 

    * '19년 61개 시험장(1,441실) → 올해 80개 시험장(1,824실)

 

   - 시험 당일에는 결시자 좌석 등을 조정해 응시자 간 추가거리를 최대한 확보할 예정이다.

 

 ○ 시험 전 사전 조치로 보건당국과의 협조를 통해 수험생 전원에 대한 자가격리 상황 등을 확인하고, 최근 출입국 이력과 건강상태 등을 파악하기 위해 자진신고시스템을 운영(9.18.∼9.24.)했다.

 

   -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은 관할보건소 등 보건당국과 협의해 각 권역별로 별도 지정된 장소에서 응시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다만, 확진자는 시험에 응시할 수 없다.

 

 ○ 시험장 안전 확보를 위해 주출입구를 단일화해 응시생과 시험관계자 외에 출입을 제한하고, 출입자 전원에 대해 손소독과 발열검사를 실시한다.

 

   - 발열·호흡기 증상자 등은 문진표 작성 및 재검사를 거쳐 예비시험실에서 따로 응시토록 하며, 모든 응시자는 의무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 응시자와 접촉하는 모든 시험관계자는 마스크와 함께 라텍스 장갑을 착용하고 시험 집행 및 감독업무를 실시한다.

 

 ○ 응시자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출입구와 화장실 등에 1.5m간격 대기지점을 표시하고, 시험 종료 후 퇴실 시에는 안내방송에 따라 순차적으로 퇴실한다.

 

   - 시험실 안전 확보를 위해 시험 전후 시험실, 복도, 화장실 등 주요시설에 대해 방역 전문 업체를 통해 철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시험 및 준비시간 등에는 창문·출입문을 상시 개방해 충분히 환기할 방침이다.

 

□ 황서종 인사처장은 "지난 5월 이후 치러진 5급, 9급 공채시험에서의 방역조치 경험을 바탕으로 한층 체계화된 안전대책을 마련했다"면서 "수험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만큼 응시자들은 마스크 착용을 철저히 하고 방역절차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2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