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의 조회 테이블로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첨부파일,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균형인사과) 포용적 공직문화 선도한 균형인사 우수기관은?
담당자 작성일 2022-12-02 조회수 764
담당자
작성일2022-12-02
조회수764
첨부파일 221203 (균형인사과) 포용적 공직문화 선도한 균형인사 우수기관은.pdf 다운로드(다운로드 37 회)    바로보기 221203 (균형인사과) 포용적 공직문화 선도한 균형인사 우수기관은.hwpx 다운로드(다운로드 75 회)    바로보기

 공공부문 균형인사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우수기관을 포상하고, 중장기 균형인사 정책 방향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됐다.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는 2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중앙부처,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이 참여하는 '제4회 균형인사 성과공유대회' 및 '균형인사 정책토론회(포럼)'를 개최했다.
 
 올해 선정된 우수기관은 ▲고용노동부‧농림축산식품부‧식품의약품안전처(중앙부처) ▲경상남도‧부산광역시‧전라북도(지방자치단체) ▲부산항만공사‧한국우편사업진흥원‧한국환경공단(공공기관) 등 9곳이다.
 
 중앙부처는 인사처 주관의 인사혁신 수준진단, 지방자치단체는 행정안전부 주관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 공공기관은 기획재정부 주관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균형인사 부문)를 통해 선정됐다.

 

 이날 대회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식품의약품안전처, 전라북도, 부산항만공사 등 3개 기관은 ▲여성관리자 임용 확대 ▲일·가정 양립 문화 조성 ▲장애인·지역인재 채용 확대 등 각각의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대회에 이어 균형인사 정책 발전 방향성을 논의하는 토론회도 열렸다.

 

 토론회에서는 공공‧민간부문의 인적 다양성 관리 사례발표와 제2차 균형인사 기본계획에 대한 전문가 종합토의 등이 진행됐다.
 
 최성주 경희대 교수는 '공공부문 다양성 인사정책' 주제 발제를 통해 "균형인사는 '다름'에 대한 포용적 문화 조성과 이를 위한 관리자의 지도력(리더십)이 매우 중요하다"며 "균형인사의 양적 확대를 넘는 질적 개선으로의 정책 방향 전환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유한킴벌리 전양숙 이사(포용과다양성최고책임자)는 '다양성과 포용은 기업경쟁력과 생존의 핵심'이란 주제로 발제했다.

 

 전 이사는 포용과 다양성에 대한 ▲조직 출범과 운영 ▲인식 전환과 문화 조성 ▲일‧가정이 양립하는 가족친화경영 등 민간기업을 대표해 최근 균형인사 경향을 소개했다.
 
 제2차 균형인사 기본계획에 대한 종합토의에서는 좌장 진종순 명지대 교수를 비롯해 차인순 국민통합위원회 위원, 김언아 장애인고용공단 고용개발원장 등 각계 전문가들이 참여해 깊이 있는 토론을 펼쳤다.
 
 인사처는 이날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내년부터 시행하는 '제2차 균형인사 기본계획' 수립에 참고‧반영할 계획이다.

 

 김승호 인사처장은 "사회의 인적구성 다양화와 소수자 권리의식 신장, 정책문제의 복잡화 등으로 균형인사의 정책대상과 영역은 더욱 확대되고 있다"며 "이에 맞춰 소수자 양적 채용 중심에서 인적 다양성 확보 및 포용적 공직문화 조성의 질적 차원으로 정책이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사처는 균형인사 기본계획 등을 통해 지난해 말 기준 중앙부처 고위공무원 여성 비율이 두 자릿수(10.0%) 기록, 중앙부처‧지자체‧공공기관 장애인 의무고용률 3.4% 초과 달성 등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5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