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To search table of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Attach File,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경찰특공대·해군 UDT/SSU 등 국민안전 최일선 현장 근무자 수당 인상
담당자 작성일 2015-01-06 조회수 6342
담당자
작성일2015-01-06
조회수6342
Attach File (150106)(성과급여과)경찰특공대 해군등 국민안전 최일선 현장근무자 수당인상(최종).hwp 다운로드(다운로드 65 회)    바로보기

□ 정부는 국민안전에 종사하는 최일선 현장 근무자 처우개선 등을 위해 「공무원수당 등에 관한 규정」과 「지방공무원수당 등에 관한 규정」개정안이 
   2015년 1월 6일 국무회의를 통과하였다고 밝혔다.

   ○ 2015년부터 시행되는 수당규정은
     ①국민안전에 종사하는 최일선 현장 근무자 처우개선, 
     ②공직내 일과 가정의 양립 지원,
     ③부당수령 성과상여금 징수근거 마련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 2015년 달라지는 수장규정 주요내용 >>

  ①국민안전에 종사하는 최일선 현장 근무자 처우개선

    ○ 폭파물, 시설불법 점거, 난동 등 중요 범죄예방 및 진압업무를 수행하는 경찰특공대 소속 경찰공무원에게는 
       현재 계급별(순경~경정) 월 4만원에서 6만 5천원까지 지급하던 특수직무수당을 계급구분 없이 모두 동일하게 8만원을 지급

    ○ 위험근무수당을 지급받는 특전사, 해병대(신속대응부대), 해군(UDT/SSU) 등에 근무하는 군인이 통상적인 부대훈련이 아닌 
       재난구조, 대테러 대응 등 특수임무 수행을 위하여 야외출동을 하는 경우 1일 8천원의 가산금을 지급

    ○ 화재진화수당(월 8만원)을 지급받고 있는 소방공무원이 인명구조와 화재진화를 위해 출동을 할 때마다 일일 3천원의 가산금을 지급

    ○ 해상사고 현장에서 인명구조와 구급업무에 직접 종사하는 122구조대 소속 해양경찰공무원에게 지급하던 특수직무수당을 
       항공구조사 및 특수구조단에게도 동일하게 4만원 지급
 
  ②공직내 일과 가정의 양립 지원

    ○ 남성의 육아휴직 활성화를 위한 민간의 시책에 부응하여 동일한 자녀에 대해 부모가 모두 육아휴직을 하는 경우 
       두 번째 휴직자에 대한 최초 1개월분의 육아휴직수당을 월봉급액의 40퍼센트에서 100퍼센트로 인상하여 지급

    ○ 여성의 경력단절 예방 및 시간선택제 전환 근무를 활성화 하기 위하여 육아휴직 대상자가 육아휴직 대신 
       시간선택제 공무원으로 전환한 경우 최초 1년 이내에서 월봉급액 감소분의 30퍼센트를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수당’으로 
       지급하도록 하여 민간의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급여’에 상응하는 제도를 마련

  ③ 부당수령 성과상여금 징수 근거 마련

    ○ 소속 공무원이 거짓이나 그 밖의 부정한 방법으로 성과상여금을 지급받은 때에는 그 지급받은 수당을 징수하고 
       1년의 범위에서 성과상여금을 지급하지 아니함

  ④ 「지방공무원수당 등에 관한 규정」주요개정 내용

    ○ 사회복지기능 강화와 열악한 환경 근무자의 수당 확대
      - 사회복지수당을 지급받고 있는 사회복지업무 담당공무원에게는 최근 업무량 증가에 따른 업무 기피 문제를 해소하고자 
         해당분야에 2년이상 근무시 월 3만의 가산금을 지급
      - 수질연구기관 및 단체 급식실에서 유독물질을 이용하여 연구하거나 조리시 화상 노출 등의 열악한 근무환경에 있는 
         공무원에게는 월 5만원의 위험근무수당을 지급

    ○ 지자체 5급 과장의 시간외근무수당 폐지
      - 지방자치단체에서 실질적으로 부서를 관리ㆍ감독하는 5급 과장에게는 부서원들과 동일하게 지급받고 있던 
         시간외근무수당 대신 관리업무수당을 지급

     ※ 공직내 일과 가정의 양립 지원을 위한 제도는 국가공무원과 동일 

 * 상세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세요.


SNS 로그인 후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비방ㆍ욕설, 음란한 표현, 상업적인 광고, 동일한 내용 반복 게시, 개인정보 유출 등의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블라인드 처리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해당 댓글에는 답변이 달리지 않으니, 문의사항은 각 담당 부서에 문의하시거나, 국민신문고를 통하여 질의를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5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