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의 조회 테이블로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첨부파일,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국제협력담당관) 한국 아세안, 국제학술대회서 인사행정 혁신 논의
담당자 작성일 2022-11-01 조회수 592
담당자
작성일2022-11-01
조회수592
첨부파일 221102 (국제협력담당관) 한국 아세안, 국제학술대회서 인사행정 혁신 논의.pdf 다운로드(다운로드 16 회)    바로보기 221102 (국제협력담당관) 한국 아세안, 국제학술대회서 인사행정 혁신 논의.hwpx 다운로드(다운로드 20 회)    바로보기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과 한·중·일 등 12개국이 한 자리에 모여 인사행정 분야의 혁신과 미래를 논의하는 '인사행정 국제학술대회'가 개최됐다.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는 1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지난 2014년 처 출범 이후 처음으로 '인사행정 국제학술대회(ACCSM+3 International Conference on Human Resource Management in the Public Sector)'를 열었다.

 

 이번 학술대회는 아세안+3 인사행정협력체(ACCSM+3)에 참여 중인 인사처가 지난 2020년부터 준비한 것으로, 한국 정부 대표로 아세안 회원국 및 일본과 호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유엔개발계획(UNDP) 등을 초청, 협력망을 공고히 하기 위해 마련됐다.

 

 학술대회에는 캄보디아 프럼 소카(Prum Sokha) 인사부장관, 인도네시아 비마 하리아 위비사나(Bima Haria Wibisana) 국가공무원청장, 필리핀 공공서비스청장 등 인사행정기관장 등을 비롯해 12개국의 국제기구, 주한외교단 등이 참석해 정부 인사관리의 미래에 대해 논의했다.

 

 이들은 디지털 인사관리, 인재개발, 인사혁신 분야에서 우수사례를 보유한 한국과 아세안 간의 교류 협력 확대를 희망했다.

 

 기조발표는 김판석 유엔국제공무원위원회 위원과 앤드류 매시 런던킹스칼리지 교수가 각각 '공공인사관리의 체계(패러다임) 전환', '공공행정의 세계화된 미래를 마주하며'를 진행했다.
 
 참석자들은 '전환의 시대, 인사행정의 새로운 도전과 혁신'을 주제로 ▲국민 요구에 부응하는 정부의 혁신사례 ▲디지털 전환 및 지능화가 가져올 정부 인사관리의 미래 등에 대해 토론하고, 인사처와 경제협력개발기구의 비대면 학습 경향에 대한 공동연구 결과 발표를 청취했다.

 

 인사처 김성훈 인사혁신국장은 인사행정 혁신사례로 추진 중인 '공직문화 혁신 기본계획'을 발표하고 인도네시아, 태국, 싱가포르가 시행하고 있는 인사행정 개혁 사례를 차례로 소개했다.

 

 이어 데이비드 베어필드 유엔개발계획 인사실장과 조 캔틀 공공행정청 부청장 등 국내외 연사들이 디지털 전환, 코로나19 위기, 인구 변화 등 현재 당면한 시대적 과제를 공직 사회가 미래지향적 시각에서 대응해야 할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승호 인사처장은 개회사를 통해 "한국과 아세안은 관계 수립 30년을 넘어 협력을 통한 상생연대를 지향하는 서로의 핵심 동반자(파트너)"라며 "이번 학술대회가 인사행정 협력의 지평을 확대하고, 역량 있는 공직 사회 실현을 위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김승호 처장은 캄보디아 인사부장관, 인도네시아 국가공무원청장과 각각 양자면담을 갖고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도 했다.

 

 한편, 아세안+3 인사행정협력체는 아세안 10개국과 한·중·일 3개국의 인사행정협력체로, 지난 2010년 루앙프라방 공동선언 채택을 통해 제도화된 이후 공무원 역량 강화, 공공 분야 효율성 제고 등을 목표로 상호 협력을 도모해오고 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5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