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의 조회 테이블로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첨부파일,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정보화담당관) 정부 첫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 운영 기관 확대
담당자 작성일 2022-12-15 조회수 504
담당자
작성일2022-12-15
조회수504
첨부파일 221216 (정보화담당관) 정부 첫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 운영 기관 확대.pdf 다운로드(다운로드 17 회)    바로보기 221216 (정보화담당관) 정부 첫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 운영 기관 확대.hwpx 다운로드(다운로드 18 회)    바로보기

 지난해 정부 첫 부처합동으로 개소한 사이버안전센터 공동 운영기관이 6개로 확대된다.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는 15일 세종컨벤션센터에 위치한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에서 질병관리청, 새만금개발청과 사이버안전센터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는 기존 인사처, 국가보훈처, 법제처, 행복청 등 4개 기관에서 질병관리청, 새만금개발청까지 6개 기관으로 공동 운영기관이 확대됐다.

 

 정부 내 중요 정보 유출 사고 등을 막기 위해 다수 부처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가 협업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인사처는 지난해 10월 국가정보원과 협력해 정부 내 예산과 보안 전문인력 부족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를 개소했다.
 
 부처합동 사이버 안전센터는 지난 1년 동안 연간 38억 원 이상의 운영비를 절감하고, 4개 부처 6,400대의 정보시스템에서 발생하는 하루 5,300만 건 이상의 보안상황을 분석해 해킹 공격을 차단하는 등 사이버안전 분야에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단독으로 보안관제센터를 운영 중인 기관에서 연간 13억 원의 운영비를 지출한다면,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는 4개 부처가 시설, 인력, 자원을 공유해 1개 기관 운영비로 보안관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중요 정보와 개인정보 유출 사고를 막기 위해 주요 검색 누리집과 취약점 공유 누리집 내 정보를 수시로 점검하고, 정부 부처를 사칭한 전자금융사기(피싱) 공격을 점검(모니터링)하고 있다.

 

 특히 지난 7월에는 국가정보원과 한국인터넷진흥원과의 협업을 통해 '사이버국가고시센터' 사칭 전자금융사기 누리집(피싱사이트)'이 개설된 당일, 즉시 폐쇄해 수험생 개인정보 탈취 시도를 무력화하는 등의 가시적 실적을 내기도 했다.

 

 또 탄자니아 대통령실, 여성가족부, 국민건강보험공단 등 16개 국내‧외 공공기관에서 본따르기(벤치마킹)를 위해 방문하는 등 사이버보안 분야의 혁신사례로 꼽히고 있다.

 

 질병관리청과 새만금개발청은 이러한 사이버안전센터의 부처 협업 성과와 효율성을 확인 후 적극적으로 합류 의사를 밝혔고, 지난 5개월 동안 실무협의와 시스템 연계작업을 마치고 공동 운영기관으로 합류했다.

 

 2개 기관이 추가로 공동 운영기관으로 합류함에 따라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의 예산 및 인력 운영의 효율성은 더욱 향상될 전망이다.
 
 김승호 인사처장은 "부처합동 사이버안전센터는 적극행정으로 부처 간 벽을 허물고, 창의적 사고로 정부 내 문제점을 개선한 정부혁신의 대표적 성공사례"라며 "앞으로 정보보안 분야에서 더 많은 부처와 교류‧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5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