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대메뉴 바로 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보도자료

Home > 새소식 > 언론 보도자료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의 조회 테이블로 제목,담당자,작성일,조회수,첨부파일,내용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통합인사정책과) "중증장애인이 일하기 좋은 공직환경 만들 것"
담당자 작성일 2023-11-30 조회수 302
담당자
작성일2023-11-30
조회수302
첨부파일 231130 (통합인사정책과) “중증장애인이 일하기 좋은 공직환경 만들 것”.pdf 다운로드(다운로드 12 회)    바로보기 231130 (통합인사정책과) “중증장애인이 일하기 좋은 공직환경 만들 것”.hwpx 다운로드(다운로드 29 회)    바로보기

 중증장애인 공무원들이 근무하며 겪는 어려움이나 개선이 필요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한 소통의 자리가 마련됐다.
 
 인사혁신처(처장 김승호)는 30일 서울 삼경교육센터에서 중앙부처에 근무하는 중증장애인 공무원 10명과 함께 '제6회 중증장애인 공무원 소통간담회'를 개최했다.
 
 김승호 인사처장이 직접 주재한 이번 간담회에서 중증장애인 공무원들은 ▲보직·근무지 이동 ▲인식개선 ▲업무지원 ▲휴가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의견을 개진했다.
 
 특히 참석자들은 "부서 이동, 근무지 배정 시 개인의 장애나 건강 상태를 고려한 좀 더 세심한 인사관리가 이뤄졌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이 같은 의견들에 대해 김승호 인사처장은 장애인식 개선에 대한 정부의 노력과 세심한 인사관리의 필요성 등을 공감했다.
 
 김승호 처장은 "인식개선의 필요성과 함께 이 자리에서 나온 개선이 필요한 의견들이 제도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중증장애인 공무원분들 의견을 하나하나 소중히 듣고 면밀히 살펴 일하기 좋은 공직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사처는 2018년부터 장애인의 공직 진출과 근무 여건 향상을 위해 중증장애인 공무원 소통간담회를 열고, 현장에서 수렴된 의견을 제도개선에 반영하고 있다.

 

 특히 장애인 공직 진출 확대를 지속적으로 추진한 결과, 현재 중앙부처에서 근무하는 장애인 공무원은 6,000명을 넘어섰으며, 그중 중증장애인은 1,000여 명에 이르고 있다.

 

콘텐츠 담당부서 :
대변인실
전화 :
044-201-8045

현재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